티스토리 뷰

딸기

딸기 업데이트

딸기맘 2012. 12. 17. 09:02

딸기 정기검진 때가 되었기도 하고, 또 눈 검사도 받을 겸 병원에 다녀왔다.


딸기 몸무게 2Kg - 지난번 검진 때보다 100그램 늘었다. 식사 양을 조금 늘리고 종종 쌀밥을 준 게 도움이 된 듯. 먹기는 제 몸무게의 3.5%가 넘게 먹는데 (하루 75그램 - 고기 80:채소 20, 종종 쌀밥을 섞어줌) 왜 이리 살로 가는 게 적은 건지... 밥 양을 좀 늘려줘야 하는 건지 탄수화물 급여를 늘려줘야 하는 건지..


이도 깨끗하고 피부도 좀 나아지고.. (지난번 처방받은 연어오일과 비타민C가 도움이 되는 것 같다) 다른 곳은 괜찮은데 문제는 눈.

눈이 약간 돌출된 것으로 보아 녹내장 (glaucoma)이 의심된다는 소견... 안압 검사를 위해 눈 전문의(라는 것도 있더군요;)를 만나보겠냐고 물음. 포도막염(uveitus)도 눈이 튀어나올 수 있는데 포도막염이면 항생제 처방으로 치료가 가능하다고. 선생님은 며칠간 항생제 처방을 해보고 나으면 좋고 안 나으면 그 때 다른 검사를 해볼 것을 권유. 항생제엔 거부감을 가지고 있지만 단기간의 양약 투여는 처방이 맞기만 하다면 효과가 빠르니 동의.


여러가지 생각으로 머리가 복잡한데, 일단은 며칠간 항생제 투여를 해보고 경과를 지켜보기로 했습니다. 처방약은 스테로이드 베이스로 각종 눈염증에 쓰는 TobraDex. 일단 내일까지 닷새 정도 약을 써볼 예정입니다.


며칠간 약을 써본 바로는, 일단 눈에 끼던 얇은 눈꼽은 없어지고 잘 못 뜨던 눈도 반짝 반짝 잘 뜨는데, 눈이 튀어나온 건 비슷한 것 같아서 (두 눈 다..) 결론은 잘 모르겠다는..  OTL

가장 중요한 건 통증이 많이 줄어든 것 같아서 한 시름은 놓고 있습니다. 밥도 잘 먹고, 나가면 응가도 잘 하고, 눈 약 넣어주거나 캐모마일 차로 씻어줄 때 크게 아파하지도 않고. 통증에 적응이 된 것이 아니라 나아진 거면 좋겠음.


이미 딸기가 시력을 잃은 상태니 약을 중단한 후엔 통증관리에 중점을 둘 생각. 안압을 떨어뜨리는 허브와 대구간유를 급여하면서 눈을 자주 세척해줄 생각이다. 어차피 검사를 해봐도 이후 처치는 약처방이라... 야매치료로 가지 않을까 싶다.


머리도 마음도 복잡하지만 딱 하루 아픈 후 다시 밥달라고 깡깡 짖고 밥 주면 맛있게 찹찹 먹는 딸기를 보면 말할 수 없이 위안이 된다. 딸기 건강문제도 있고 해서 올해 연말은 작년과 달리 좀 조용히 보낼 예정이다. 가까운 친구 몇만 만나서 사는 얘기나 듣고...


부모님들과 한국의 가족들 건강과 함께 딸기가 최대한 편한 노후를 보냈으면 하는 것이 내년의 소망. 참, 우리 둘도 건강했으면.


댓글
  • 프로필사진 폴리맘 에궁...그래도 약먹구 밥도 잘먹구 산책도 잘 한다니 맘이 놓이네요...
    급할땐 불부터 끄고 봐야하니 적절한 양약처방은 어쩔 수 없는 선택인듯해요.
    기특한 녀석...잘 견뎌줘서 고맙네요. 애가 갑작스레 아프면(아프다고 낑낑대면 더더욱 맘이 찢) 정신이 아득, 휘청휘청하는데 딸맘님 맘이 많이 힘드셨을듯...며칠사이 팍삭 늙;;;;
    이제 나이를 무시할 수 없는지라 그저 안아프게 덜 힘들게 지내기만을 바래요.
    내년엔 정말 모두의 건강을 기원!!
    2012.12.17 18:33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ddalgy.tistory.com BlogIcon 딸기맘 어제로 닷새째인데 집에 갔더니 눈물이 그렁하고 눈을 반만 떠서 양약은 끊었어요. 대신 phosphorus 주기 시작했네요. 효과가 있었으면 좋겠어요..
    정말 지난주 며칠 팍 늙었어요 ㅎㅎㅎㅎㅎ 에고고고고...
    2012.12.18 10:45 신고
  • 프로필사진 바람 아픈거에 적응된 건 아닐거같아요..
    아무래도 통증같은게 나아졌을거 같음.
    진짜 나이들어가면서 조금 불편하더라도 크게 아프지 않게 고생스럽지 않게
    그렇게 보내는 게 새삼 감사한 일이구나 싶어요.
    딱히 연말이라구 시끌하게 보내진 않았지만
    올핸 저두 더 조용히 보내게 될 거 같네요.
    다들 건강하게 한 해 마무리 하시구
    또 새해엔 건강하게 출발했으면 좋겠습니당.

    참, 시간이 어찌나 빠른지..
    한달 남았네..몇주 남았네..이러다 어느새 낼이 선거날이네요. ㅎㅎ
    2012.12.18 05:14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ddalgy.tistory.com BlogIcon 딸기맘 아픈 거에 적응된 게 아니라 나아졌음 한시름 놓을 수 있을 거 같아요.. ㅎㅎ 아프지만 않으면 뭐.
    선거날.. ㄷㄷㄷㄷㄷ.. 제발 내일 아침에 눈뜨면서 좋은 소식이 들려오길..
    2012.12.18 10:55 신고
  • 프로필사진 트니맘 통증이 좋아진거 같다니 한결안심되네요. 다른건 고쳐가면 되지만
    당장 통증이 젤 힘들잖유.
    딸기 선생님이 체중 늘리래요? 그거 아니라면 굳이 체중늘리면
    다리에 무리갈 수도 있을거고 아유..이녀석들은 살쪄도 걱정되고
    살안쪄도 걱정되고..
    올해 딸구 고생많았으니 액땜한거라서 내년엔 무탈할거에유.^^
    벌써 소원 얘기하시면 내년까지 포스팅 안하실거임?ㅎ
    여튼 미리 메리크리스마스&해피뉴이어~
    2012.12.18 07:09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ddalgy.tistory.com BlogIcon 딸기맘 체중이 2.2-2.3킬로 정도였는데 피부 땜에 곡물류 끊으면서 1.9킬로까지 내려갔었거든요. 지금도 좀 많이 말랐다 싶고.. 2.1-2.2킬로 정도 유지해줬으면 좋겠는데 모르겠어요.
    내년 액땜 이걸로 정말 다 끝냈으면 참 좋겠어요.
    포스팅 해야쥬.. 별 약속도 없이 딸기랑 집에서 고을껀데 ㅎㅎㅎㅎㅎ
    2012.12.18 10:53 신고
  • 프로필사진 금봉네 참...이제와 덧글 달기도 민망하리마큼 한참전 얘기네요...
    그래, 딸기 여사는 이젠 많이 좋아지셨죠??
    블로그 이사중이라 같아 최즌 포스팅은 없는듯...
    지발 이번에는 내가 찾기 쉬운 데로 가셨으면 싶은 자그마한 바램이 있습니다요~ ^^;;
    얼렁 이사하시고 가족 소식 전해주셔요~
    2013.03.24 17:34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ddalgy.tistory.com BlogIcon 딸기맘 찾기 쉬워요 ㅎㅎ 금봉어머니 블로그에 주소 남겨놨습니다요~ ^^ 2013.03.31 19:13 신고
댓글쓰기 폼